락스 냄새를 바로 알면
유한락스를 더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조회 수 37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누수로 인해 벽지에 생긴 물얼룩을 락스 희석한 물로 지울 수 있다는 영상을 보았는데요

 

과학적 사실과 게시자의 명예가 공존할 수 없는 영상


물얼룩을 물로 지운다는 게 신기합니다.
어떤 원리인가요? 이렇게 했을 때 또 얼룩이 지지는 않나요?

?
  • ?

    이배용님 안녕하세요.
    안심청소 유한락스를 찾아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저희는 일반 소비자분들께서

    소중한 지혜를 세심하게 검토하신 후

    다른 분들과 공유하는 노력은 존경합니다.

     

    하지만

    일반 소비자라 하더라도

    살생물제의 일종인 살균소독제 및 표백제를

    무모하고 위험하게 오남용하도록 유도하는 무책임한 궤변은

     

    최소한

    적극적으로 확산시키지 않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이러한 저희의 우려를 안내해 드리는 과정에서

     

    과학적 사실과 영상 게시자의 명예는

    공존하기 어렵다고 판단했습니다.

     

    저희는 이배용님께서 이해하셔야 하는

    관련된 주의 사항을 이배용님께 전달하려는 의도만 있고

     

    이배용님께서 인용하신 영상 게시자의 명예를

    실추시키려는 의도나 이유가 없습니다.

     

    위와 같은 이유로

    인용하신 영상 출처는 영구 블라인드 처리했으며

    출처를 연관지을 수 있는 어떤 명시적 암시적 행위도

    동의하지 않는다는 점을 먼저 양해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영상 게시자께서 유한락스에 대해서

    이해와 오해의 사이에서 방황하시기 때문에

    본인부터 고위험 오남용 사용자라는 점을 살펴보시면

     

    기이하고 무모한 오남용에 따른

    동의하기도 쉽지 않은 결과의

    원리를 이해하시는 노력보다

     

    유한락스라는 살생물제의 특성을 정확히 이해하시는 것이

    훨씬 더 중요하다는 점을 쉽게 공감하실 것 같습니다.

     

    기본적으로

    소주를 물이라고 하지 않듯이

     

    이배용님께서도 유한락스는 물이 아니고

    살생물제의 일종인 살균소독제라는

    사실 관계를 정확히 이해하셔야 합니다.

     

    1.

    유한락스는 적당히 혼합?

     

    유한락스에대한혐오와맹신사이에서방황_1.png

     

    영상 게시자는 유한락스의 적당한 혼합량을 봤다는

    오해도 이해도 아닌 안타까운 혼란에서 방황하시는 것입니다.

     

    저희가 용기 라벨에 표시해드리는 정보는

    적당한 혼합량이 아니고

    안전과 효과의 균형점인 권장 희석 농도입니다.

     

    그 의미를 전혀 이해하지 못하셨기 때문에

    대충 소량만 넣어도 된다는 

    전형적인 오남용 습관이 정당하다고 주장했습니다.

     

    물론,

    매우 노련한 사용자라서

    대충 눈대중으로 희석해도

    권장 희석 농도를 준수하셨다면

    아무런 문제가 없겠지만

     

    안타깝게도

    영상에서 눈대중으로 희석한 방법은

    영상 게시자의 주장과 다르게

    소량만 넣으신 것이 아니고

     

    관련법에서 안전성을 확인한 권장 희석 농도를

    수십배 초과한 극도의 과량을 넣으신 것입니다.

     

    소비자 안전과 관련된

    권장 희석 농도를 보신 후에도

    따르지 않았다고 태연히 주장하셔서

     

    다른 분들이 그것이 당연하다고

    생각하도록 유도하는 행위를

    현명하게 식별하셔야 하는 이유를

    아래의 페이지에서 반드시 살펴보세요.

     

    https://yuhanrox.co.kr/white_paper/132497

     

    무책임한 엉터리 궤변을 맹신하시다

    엉겹결에 신체 상해를 입으신 후

    저희에게 항의 혹은 하소연하시는 분들이

    끊이지 않는다는 점을 반드시 기억하셔야 합니다.

     

    물론,

    저희가 과장하지 않는

    지극히 당연한 현실이기 때문에

    이 영상 자체의 댓글에도

    피해를 입으신 분들이 보입니다.

     

    엉뚱하게도

    영상 게시자 본인도

    그 피해자 중 한분인 이유는

    저희의 안내를 살펴보시면

    쉽게 공감하실 것 같습니다.

     

    2.

    유한락스 희석 용기는 아무거나?

     

    희석용기는아무거나.png

     

    유한락스 희석 용기는 반드시

    내산화성이 강한 합성 수지(=대부분의 욕실용 바가지)

    혹은

    부식방지 처리된 스테인레스(=대부분의 욕실용 바가지)를

    사용하셔야 합니다.

     

    유한락스는 화학적으로 매우 강한 산화제입니다.

     

    유해 미생물과 접촉하면 산화시켜서 사멸시키고

    섬유질 표면의 얼룩과 접촉하면 산화시켜서 탈색시킵니다.

     

    내구성이 약한 연질 합성수지도 접촉하면 산화시킵니다.

     

    영상 게시자가 무심결에 사용한 희석 용기는

    내구성이 매우 약한 연질 투명 합성수지입니다.

     

    동일한 특성 때문에

    벽지의 얼룩도 마치 제거된 것처럼 보이는 것입니다.

     

    사용하는 물질에 대해 이해하지 않은 채

    오남용 습관을 지속하면 

    초기에는 몸으로 느끼실만한 문제가 없었더라도

    무심결에 위해 가능 상황을 조성하는 실제 사례를

    아래의 페이지에서 기존 고객님과 논의를 통해 이해하세요.

     

    https://yuhanrox.co.kr/CONSUMER_QNA/98441

     

    영상 게시자는

    지극히 과한 고농도 희석액을 조성하셨기 때문에

    영상을 촬영하는 중에도

    합성 수지의 물질이 천천히 녹아나올 가능성을

    매우 심각하게 우려하셔야 합니다.

     

    3.

    소량의 락스가 공기 중으로 흩어지면 매우 위험하니 마스크를 써라?

     

    마스크를써라.png

     

    영상 게시자가

    유한락스에 대한 오해와 이해 혹은

    혐오와 맹신에서 혼란스럽게 방황하는 이유는

     

    정작 유한락스라는 물질이

    무엇인지 모르고 아무렇게나 사용하기 때문입니다.

     

    사실은 

    영상 게시자께서는

    본인의 기이한 오남용 습관 때문에

    유한락스를 독하다고 느끼실 수 밖에 없습니다.

     

    영상 게시자의 사용 방식에서 나타나는

    대표적인 세 가지 오해가 있습니다.

     

    *.

    락스 냄새?

     

    영상 게시자는

    이미 무의미한 고농도로 희석해서

    더러운 표면에 대량으로 바르고

    무의미하게 장시간 방치하여

    대량의 산화 기체가 발생하도록

    스스로를 위해 가능 환경에 처하시게 했습니다.

     

    대량의 산화 기체가 발생하도록 

    스스로 유도하셨기 때문에

    당연히 항상 대량의 자극성 기체가 발생했을 것입니다.

     

    유한락스 원액은 무색무취에 가깝다는 사실을 간과하시고

    느껴지는 냄새는 본인의 부주의로 발생하는

    현상이라는 사실을 외면하신 채

     

    유한락스 냄새는 해롭기 때문에

    마스크를 써야 한다는 엉뚱한 생각으로 이어지곤 합니다.

     

    더욱 허무한 사정은

    클로라민 기체는

    영상 게시자가 제시한 등급의

    마스크로는 차폐할 수 없어서

    쓰나 안쓰나 동일하다는 문제입니다.

     

    청소할 때 마스크를 착용하시면

    항상 더 좋은 이유는 완전히 다른 곳에 있습니다.

     

    *.

    유한락스는 독한 세제다?

     

    이러한 오해는 흥미롭게도

    유한락스가 곰팡이도 죽이는 독한 세제라는

    더욱 위험한 오해로 이어지곤 합니다.

     

    아래의 페이지에서

    관련되어 정확한 정보를 확인하시고

     

    이배용님 건강과 안전을 위해서

    영상 게시자의 무모한 사용법을

    현명하게 식별하시길 부탁드립니다.

     

    https://yuhanrox.co.kr/CleaningTip/129556

     

    읽어보시면

    유한락스는 얼룩을 제거해 주는 세제가 아니고

    세정력이 전혀 없는 살균소독제라서

     

    눈에 보이는 더러움을 제거해 주는 세제와

    눈에 보이지 않는 미생물을 적당히 제거해주는

    유한락스와 같은 살균소독제를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함께 사용하는 방법을

    쉽게 이해하실 수 있습니다.

     

    락스 냄새가 아닌

    클로라민 냄새가 거북하게 느껴지시면

    마스크를 써야 하는 것이 아니고

    세제로 애벌 청소를 하셔야 합니다.

     

    청소할 때 마스크를 착용하시면

    항상 더 좋은 이유는 완전히 다른 곳에 있습니다.

     

    *

    유한락스를 분무하면 편리하다?

     

    마지막으로 강한 산화제를 분무하면 편리할 것이라는 오해도

    충분히 우려할 만한 상황으로 보입니다.

     

    다음 항을 살펴보셔야 합니다.

     

    4.

    유한락스는 액상에서만 작동하는 살균소독제입니다.

     

    우연히, 영상 게시자는

    유한락스를 키친타올에 적신 후 붓으로 덧 바르셨지만

     

    다른 분들과 나눈 댓글을 보시면

    관련되어 가장 기본적인 지식도 갖추지 않으신채

    그저 우연히 비교적 안전한 방식을 선택하신 것이 확인됩니다.

     

    유한락스를 분무기로 뿌리겠다는 다른 분과의 논의가

     

    사실은 영상 게시자가 스스로 매우 혼란스러운 상태에서

    아무렇게나 살생물제를 사용하기 때문에

    고위험 사용자라고 우려할 수 밖에 없는 증거입니다.

     

    영상 게시자는 

    분무하면 더 편리하냐는 질문에

    본인의 혼란스러운 상태를 엉겹결에 인정하셨습니다.

     

    유한락스에대한혐오와맹신사이에서방황_2.png

     

    영상에서는

    반드시 액상으로 사용해야 하는 유한락스가

    소량이라도 공기 중에 흩어지는 굉장히 몸에 해롭다는

    의미를 알 수 없는 주장을 자막으로 강조하였지만

     

    다른 분의 관련된 질문에 대해서는

    억지로 많은 량을 취하지 않는 한

    인체에 해롭진 않다고 답변하며

    본인의 주장을 뒤집었습니다.

     

    이해와 오해 사이에서 방황하시기 때문에

    기준이나 의견이 수시로 바뀔 수 밖에 없습니다.

     

    유한락스에대한혐오와맹신사이에서방황.png

     

    더하여,

    미생물을 사멸시키는 것이 원래의 용도인

    유한락스를 미세 입자로 분무하면

    공기 중에 박테리아를 흡입할수 있다는 의견은

    어떻게 해석해야 할 지 모르겠습니다.

     

    5.

    영상 게시자의 의견대로 유한락스를 분무하면 좋은 아이디어일까요?

     

    작년부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충분한 전문 지식과 안전 장비를 갖추지 않은 채

    살균소독제를 부주의하게 미세 입자로 분무하지 말라고

    반복하여 안내하고 있습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와

    저희 유한락스가 시종 일관

    왠만하면 살생물제를 분무하지 말라고 말씀드리는 이유를

    아래의 페이지에서 반드시 살펴보시고

     

    영상 게시자의 위험한 오해를

    공감하시거나 추종하지 않으시길 부탁드립니다.

     

    https://yuhanrox.co.kr/HealthTip/87924

     

    저희는 일반 소비자분들께서

    기초 안전 정보에 귀를 기울이시길

    간절히 바랍니다.

     

    6.

    벽지 얼룩을 키친타월이 흡수했다?

     

    얼룩을흡수.png

     

    물질에 대한 이해 없이 기이한 응용에만 집착하면

    오해가 오해를 계속하여 악화시키는 과정을

    반드시 이해하셔야 합니다.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키친타월은 이미 고농도 유한락스 희석액에

    잔뜩 젖어서 더 이상 무엇도 흡수할 수 없습니다.

     

    벽지의 얼룩도 당연히 흡수할 수 없습니다.

     

    어쨌든 얼룩이 제거된 것 같아 보이는 현상도

     

    벽지에서 얼룩이 제거된 것이 아니고

    고농도 유한락스를 장시간 방치하여

    얼룩 물질이 탈색되었고

     

    벽지가 염색되지 않은 하얀색 섬유질인 상황과

    우연히 결합하여 마치 얼룩이 제거된 것처럼 보일 뿐입니다.

     

    어떤 경우에도 일반화시킬 수 없는

    매우 독특해서 기이하다고 분류해야 하는 사용 방법입니다.

     

    영상 게시자 스스로도

    기이한 사용법으로 30분간 방치한 후 관찰한 상태가

    만족스럽지 않아서 기이한 사용법을 반복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무심히 영상만 보면

    뭔가 더 나아졌다는 주장에 그런가보다 할 수도 있지만

     

    영상 게시자가 스스로 제시한

    최초 상태와 고농도 유한락스 희석액을 30분간 접촉 시킨 상태를

    나란히 놓고 보면 무엇이 나아졌다는 것인지

    새로운 혼란을 느낄 수 밖에 없습니다.

     

    벽지는 무엇인가 더 나아졌다는 해석과

    기존에 없던 문제까지 추가되었다는 해석 중에

    무엇이 동의하기 쉬운지 저희는 잘 모르겠습니다.

     

    오히려악화.png

     

    효과가 불분명한 방법을 한번 더 반복하니

    저희도 알 수 없는 신비로운 작용이 발생해서

    갑자기 벽지가 새것처럼 회복된 것으로 보입니다.

     

    기적.png

     

    영상의 색감이 계속하여 변하는 문제는

    순수한 일반 소비자이기 때문에

    어쩔 수 없는 부분으로 인정하고

    설명이 불가능한 기적이라고 이해하면

     

    어쨌든 얼룩이 제거되었으니 좋은 걸까요?

     

    이런 행위를 반복하시면

    염색된 벽지는 즉각 탈색되어서 영구 손상되고

    영상 게시자의 벽지도 결국에는 

    누렇게 황변되다가 바스라지거나 구멍이 뚫려 버립니다.

     

    이러한 주의 사항을

    개별적으로 이해하실 필요가 없고

     

    저희가 2항에서 안내해 드린

    유한락스는 강한 산화제이기 때문에

    희석용기를 아무거나 사용하면 안된다는 내용과

    완전히 동일한 원리입니다.

     

    7.

    저희가 불필요하게 우려하는 것일까요?

     

    댓글 대화 내용을 살펴보면

    다른 분들께서 무책임한 궤변을 맹신하신 후 발생한 문제나

    예상되는 부작용을 문의하셨지만

    엉뚱하거나 무책임한 답변으로 일관하는 상황이 반복됩니다.
     

    더욱 기이한 상황은

    영상 게시자 본인의 벽지도 손상이 시작됬다고

    스스로 인정하신 부분입니다.

     

    벽지는 한번 산화되면

    결코 스스로 환원될 수 없으며

    환원된다 해도 그 결과 상태가

    산화 전과 동일하다는 보장은 없습니다.

     

    부작용은가볍게무시.png

     

    영상 게시자는

    스스로도 피해를 입으신 기이한 오남용 방법을

    피해를 입고 의문을 제기하시는 분에게도

    정당하다고 우기시는 상황이 아닌지

     

    이배용님께서 좀 더 세심하게

    살피셔야 할 문제일 수도 있습니다.

     

    8.

    저희는 이러한 방법으로

    벽지 얼룩을 아무런 불편없이 까끔하게 제거했다는

    영상 게시자의 주장에 쉽게 동의할 수 없습니다.

     

    몇 주 전 갑작스런 가을 장마로 발생한

    벽지 곰팡이를 제거하기 위해

    유사한(=잘못된) 방법을 사용하신 분들께서

    클로라민 냄새 폭탄을 중단시키는 방법에 관한

    문의가 쏟아졌기 때문입니다.

     

    그 중에 하나만 공유해 드리겠습니다.

     

    https://yuhanrox.co.kr/CONSUMER_QNA/155816

     

    물론,

    영상 게시자는 뭔가 더 현명하셔서

    이러한 문제에 처하지 않으셨을 수 있습니다.

     

    그런데

    다른 분들은 도대체 없어지지 않아서

    고통스럽다는 클로라민 냄새 폭탄이

     

    이분은 

    거의 동일한 상황인데도

    물티슈로 가볍게 닦아주니 쉽게 해결된 것 같습니다.

     

    상황을 살펴볼수록 

    신비와 기적이라고 얼버부려야 할

    부분만 계속하여 증가합니다.

     

    9.

    영상 게시자 본인과 맹신하신 분들의

    피해까지 안내해 드렸지만

     

    그까짓 개인 영상 하나에 과도하게 대응한다고 느끼신다면

    아래의 페이지에서 기존 고객님과 논의를 살펴보시고

     

    영상 게시자와 같은 분들의

    선하지만 부주의하고 무책임한 주장이

    일으키는 연쇄적인 부작용에 대해서

    저희와 함께 고민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당연히 그분들은

    복잡한 상황을 예상하지 못했을 것이라고 믿습니다.

     

    https://yuhanrox.co.kr/CONSUMER_QNA/156273

     

    하지만

    그저 정보 전달 기술만 과도하게 편리해진 시대에서

    무책임하고 부주의한 행동에

    무고한 피해자가 발생할 수 있는 상황을

    우리 사회가 더 이상 외면하면 안 될 것 같습니다.

  • ?
    이배용 2021.10.08 12:40
    안녕하세요. 잘 읽었습니다.
    과도한 대응이라고 생각하지 않으며 유한락스 측에서 사실 더 적극적이고 강경한 대외적 행동을 취해주시기를 바라는 바입니다.
    비과학적이고 무책임한 루머 생산으로 피해자들이 속출하고 있는데
    단순히 유한락스 홈페이지 상에서만 영상을 블라인드처리한다고 외면하지 않는 것이 될지 의문이기 때문입니다.
  • ?

    이배용님 안녕하세요.
    확인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저희의 안내를 선의로 이해해 주셔서

    한번 더 감사드립니다.

    말씀해주신 의견의 취지에는
    저희도 매우 공감합니다만

    저희는 그저 유한락스를
    한병이라도 더 팔려고 애쓰는
    영리 법인일 뿐이라는 점을
    함께 고려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안전확인대상 생활화학 제품을

    정확하게 이해하지 않은 채


    감정적으로 맹신하거나 혐오하면서
    오남용하다 무모한 자해 상황에 이르는 문제를

    시민 사회가 해결하는 과정은

     

    어떤 경우에도

    저희가 강요해서는 안되고

     

    시민 사회가 자발적으로 반성하고
    개선해 나가야 하는 도전 과제입니다.

    한국 사회가 건강하다면

    저희와 같은 영리 법인의 역할은
    시민 사회의 자발적인 건강한 노력을
    응원하고 지원해 드리는 것으로
    반드시 한정되어야 한다는 점을
    모쪼록 공감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MSDS MSDS 제공 기준 안내 4 안심청소유한락스 2021.02.19 5123
공지 황변 상담은 전용 게시판에서만 신청할 수 있습니다. 안심청소 유한락스 2018.08.07 7548
공지 소비자 불만 처리 절차 안내 48 root 2013.05.08 6105
3703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 원액을 실내 벽지 곰팡이 제거에 썼는데요 1 박종원 2021.10.09 39
3702 유한락스 사용법 수영장냄새가 사라지질 않습니다 1 박철호 2021.10.09 30
3701 유한락스 사용법 희석액 용기 1 뿡뿡이 2021.10.08 11
3700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화장실용 건의 문제점. 1 file 서성호 2021.10.08 33
3699 유한락스 사용법 미생물을 이용한 정화조 처리방식 사용시 락스의 영향 1 김이슬 2021.10.08 19
3698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청소용 1 LJS 2021.10.08 23
3697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젠 게시판이 회원가입 안되서 여기에 질문드려요 3 신비 2021.10.08 12
» 유한락스 사용법 물때문에 생긴 벽지 얼룩을 락스물로 지울 수 있다??? 3 이배용 2021.10.08 37
3695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18l빈통처분 1 이병직 2021.10.07 27
3694 유한락스 사용법 세탁조세정제 사용법 1 이은영 2021.10.07 23
3693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주방청소용 msds요청드려요 1 정남임 2021.10.07 20
3692 유한락스 사용법 곰팡이젤 색소제거방법문의 3 Asdf 2021.10.07 11
3691 유한락스 사용법 관상어 관련 용품 락스의 사용법에 대한 문의 3 초특급구피 2021.10.06 95
3690 유한락스 사용법 아파트 대피실 곰팡이 1 file 첨성대 2021.10.06 22
3689 유한락스 사용법 뚜껑이 안 열립니다 1 박현아 2021.10.06 20
3688 유한락스 사용법 문의드립니다 ㅠㅠ 1 윤윤 2021.10.06 10
3687 유한락스 사용법 세탁조 세정제 활용법 1 윤씨 2021.10.05 22
3686 시험성적서(자체발행) 유한락스 주방용(2110) file 연구실 2021.10.05 24
3685 시험성적서(자체발행) 유한락스 레귤러(2110) file 연구실 2021.10.05 32
3684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 붓고 뜨거운 물 부었는데요 ㅠㅠ 1 서고훈 2021.10.05 4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7 Next
/ 187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