락스 냄새를 바로 알면
유한락스를 더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유한락스 사용법
2021.04.30 11:28

벽지에 락스원액과다사용

조회 수 35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안녕하세요
제방의 책꽂이 뒤 벽지에 곰팡이가 너무 심하게 생긴것을 발견하고 (지름25~30cm) 꽤나 크고 상태가 너무너무심각해서 곰팡이부위가 전부 새까맣게 뿌리가 깊어보이는...무튼 당장 도배를 새로 할수는 없는 상황이라 일단 유한락스로 곰팡이를 제거하려고 하는 상황에서 실수를 저질렀습니다
락스를 희석하지않고 원액으로 사용하면 더 효과가 좋을거같아서 벽에 휴지한장을 대고 원액으로 정말 많이 벽지가 젖어서 찢어질정도로 많이 분무기로 뿌리고 삼십분정도 후에 벽에 붙여두었던 휴지를 떼어냈습니다 그리고 바로 벽을 닦지 않았습니다ㅠㅠ제잘못입니다..그리고나서 하루가 지났는데 락스는 다말라서 벽지가 젖어있지는 않는데 환기를 계속 시키고 있지만 흔히말하는 락스냄새가 너무너무 심하게 나서 걱정입니다 벽지가 아직 젖어있으면 닦아내면 된다고 생각하는데 이미 벽지가 흡수하고 마른거같아서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 이런경우는 벽지를 아예 제거하는것 밖에는 방법이 없겠죠...? 일단 그 주변에 향이나는 무언가를 뿌리거나 향초를 놓아도 괜찮을까요 너무 고통스러워요ㅠㅠ!이런 일시적인 방법말고 진짜 방법은 없을까요?일단 벽지가 말랐더라도 걸레로 한번 닦아내야하나요?
?
  • ?

    어떡해님 안녕하세요.
    안심청소 유한락스를 찾아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당황하신 것 같아서

    요점만 간단하게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다만,

    저희는 상황을 더 악화하지 않고 해결하기 위해

    중요하게 참고하셔야 하는 가이드라인을 안내해 드리는 것입니다.

     

    저희는 모르고 어떡해님께서는 아시는

    현장의 상황에 맞게 가이드라인을 적용하시길 부탁드립니다.

     

    1.

    벽지는 포기하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과다 사용하시면 벽지 뿐만이 아니고

    초배지와 시멘트 벽면까지 젖었을 수 있습니다.

     

    2.

    초배지까지 뜯어내셔야 할 수도 있습니다.

     

    이미 곰팡이가 점령한 벽지는 반드시 뜯어내야 하지만

    초배지는 곰팡이가 점령하지 않고 

    유한락스 희석액만 젖어있다면

    빠르게 자연 건조할 수 있는지 판단하셔야 합니다.

     

    만약 혹시라도 초배지 뒤쪽의 내벽이 석고보드와 같이

    흡습 다공성 소재라면

    초배지도 망설이지 말고 뜯으시는 것이 더 좋을 수 있습니다.

     

    초배지로 인해 내벽의 건조가 더딜 수 있기 때문입니다.

     

    초배지까지 뜯어내면

    이후의 도배 과정은 더 번거로워 진다는 점도 기억하세요.

     

    3.

    마른 걸레로 최대한 닦아내신 후 창문을 열고 자연 건조하세요.

     

    클로라민 냄새는 3가지 물질이 함께 섞일 때만 발생합니다.

     

    유한락스 + 수분 + 유기물(곰팡이 포자와 온갖 오염물)

     

    이 중에서 유한락스와 수분은 의형제 같은 관계여서

    수분만 제거하면 유한락스도 제거됩니다.

    정확히는 극미량의 소금으로 전환됩니다.

     

    요즘은 상대적으로 날씨가 포근하고 건조한 봄철이기 때문에

    자연 건조에서는 훨씬 유리합니다.

     

    한 겨울이나 장마철에는 곰팡이가 보여도

    왠만하면 건들지 않으셔야 하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4.

    선풍기를 함부로 틀지 마세요.

     

    곰팡이 포자는 바람을 타고 이사합니다.

     

    선풍기와 같은 강제 건조 방법을 추가하고 싶으시면

    마스크를 착용하시고 최소한 눈에 보이는

    곰팡이 포자를 모두 닦아내서 제거하셔야 합니다.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는 이유는

    클로라민 기체와 무관하고 곰팡이 포자와 먼지를 차폐하는 것입니다.

     

    충분한 환기 상태에서 클로라민 기체는

    눈이 따갑지 않다면 비위가 상할 수는 있어도

    신체에 아무런 위해 가능성을 조성하지 않습니다.

     

    5.

    헤어드라이기는 전기 낭비일 뿐입니다.

     

    온도가 올라가면 수분이 아주 조금 더 빠르게 증가하겠지만

    잔류하는 성분 3총사의 반응도 빨라져서

    클로라민 냄새 폭탄에 더 시달리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해하시기 쉽계 예를 들면,

    건물에 불이 났는데, 인화성 물질을 제거하여 불을 끄는 것이 아니고

    불을 더 빠르게 태워서 전소시켜서 불을 끄려는 것과 비슷합니다.

     

    차라리 

    마른 걸레 등으로 최대한 닦고, 창문 여신 후

    외출하시는 것이 마음도 편하고 더 악화되지 않습니다.

     

    지금 만큼은 긁어 부스럼이라는

    오래된 격언을 생각하셔야 하기 때문입니다.

     

    급한 마음에 찾아보시면 락스 중화제 따위를 발견하실 수도 있습니다.

    관련되어 복잡한 화학 이론을 살펴보시는 것보다

     

    그런 물질이 정말 유용해서 돈을 받고 팔만 했다면

    저희가 먼저 생산하고 팔았을 것이라는 점만 살펴보셔도 충분할 것 같습니다.

     

    6.

    향초는 휘발성 기체들이 뒤섞여서 상황을 더 악화시킬 뿐입니다.

     

    냄새의 원인을 제거하셔야 합니다.

    원인의 원인인 수분을 제거하는 노력에만 집중하세요.

     

    7.

    사실 대단히 잘못하신 것도 없습니다.

     

    냄새 폭탄이 없었어도 어차피 닦아내서 마무리하셔야 합니다.

     

    애초에 곰팡이가 생겼다는 것은

    해당 부위가 습하고 곰팡이 포자가 떠돌아다닌다는 의미입니다.

     

    살균소독제만 대충 묻히고 방치하면

    곰팡이 사체는 또 다른 곰팡이 포자의 양분이 되서

    곰팡이가 더 많이 발생하는 악순환이 시작됩니다.

     

    수분을 제거하시면 곰팡이도 제거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어차피 닦아내셔야 합니다.

     

    이번 경험을 통해 기억하셔야 하는 안전 수칙은

    살균소독제는 무조건 닦아낼 방법을 생각하시면서 바르셔야 한다는 것입니다.

     

    8.

    부주의했던 요인은 또 있습니다.

     

    살균소독제에 관한 충분한 전문 지식과 안전 장비를 갖추지 않으셨다면

    살생물제의 일종인 살균소독제를 미세 입자로 분무하지 마세요.

     

    그 이유는 아래의 페이지에서 자세히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s://yuhanrox.co.kr/HealthTip/87924

     

    편리해서 뿌려야 한다고 우기시는 분들도 계십니다.

     

    그러한 견해가 맞다 틀리다보 중요한 관점은

    편리라는 득보다 위해 가능성이라는 실이 많다는 점을

    어떡해님께서는 몸으로 느끼셨을 것 같습니다.

     

    9.

    이후에 벽지 곰팡이를 가볍게 제거할 때에는 아래의 제품을 이용하세요.

     

    https://yuhanrox.co.kr/Shop/90230

     

    유한락스 희석액으로

    30cm 정도의 면적을 제거하시는 것은

    준비 과정이 시행하시는 과정 만큼

    복잡하기 때문에 효율성이 떨어집니다.

     

    더하여,

    이 제품은 유한락스보다 흡수 속도가 매우 느리고

    제품 자체가 닦아내는 행위를 하셔야만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지금과 같은 실수를 하실 위험성이 좀 더 낮습니다.

     

    이 제품을 이용하셔도

    깨끗한 걸레로 한번 닦아내서 마무리 해야 하는 이유는 7항과 동일합니다.

     

    10.

    불편한 상황에서 벗어나시고 안정을 찾으시면

    아래의 페이지에서 

    거주하는 실내의 곰팡이를 제거할 때 간과하시기 쉽지만

    주의하셔야 하는 문제들을 한번 더 차분히 살펴보시길 부탁드립니다.

     

    https://yuhanrox.co.kr/HealthTip/106532

     

    어떡해님 개인의 실수라고 생각하실 수도 있지만

    어떡해님께서 위험한 생각을 하게 된

    사회적 분위기까지 검토해 보시면

    이 후에는 비슷한 실수도 현명하게 피하실 수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황변 상담은 전용 게시판에서만 신청할 수 있습니다. 안심청소 유한락스 2018.08.07 6565
공지 GHS에 의한 MSDS 및 경고문구 관련사항 2 root 2010.11.09 11448
공지 소비자 불만 처리 절차 안내 34 root 2013.05.08 5103
3182 시험성적서(자체발행) 유한락스 레귤러(2105) file 연구실 2021.05.04 57
3181 시험성적서(자체발행) 유한락스 주방용(2105) file 연구실 2021.05.04 21
3180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용기 문의 1 file 곰집사 2021.05.03 21
3179 유한락스 사용법 세탁조 청소 3 곰집사 2021.05.03 32
3178 유한락스 사용법 아기옷 살균 세탁 문의 3 곰집사 2021.05.03 20
3177 유한락스 사용법 펫 메스 리무버 1 김현희 2021.05.03 11
3176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사용법문의 1 윤은지 2021.05.03 21
3175 유한락스 사용법 궁금해요 1 와우 굿잡 2021.05.02 14
3174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곰팡이제거제 질문 3 ㅎㅎㅎ 2021.05.02 22
3173 유한락스 사용법 숙박 객실용 소독 1 필레스 2021.05.01 18
3172 유한락스 사용법 에어컨 청소를 해버렸습니다.. 3 MBC 2021.05.01 64
3171 유한락스 사용법 욕실세정제 스프레이관련 1 file 김종빈 2021.05.01 16
3170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를 맨손에 많이 노출되거나 피부에 많이 닿았을때 안 좋은지 알고 싶습니다. 1 맨손 2021.05.01 34
3169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 마르고나서요ㅡ 3 이고민 2021.05.01 24
3168 유한락스 사용법 안녕하세요, 문의드립니다. 3 김서연 2021.04.30 20
» 유한락스 사용법 벽지에 락스원액과다사용 1 어떡해 2021.04.30 35
3166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에 뜨거운물! 3 또잉 2021.04.29 32
3165 유한락스 사용법 여러가지 질문입니다. 1 감사합니다. 2021.04.29 33
3164 유한락스 사용법 세탁후 분홍색 변색 1 정애임 2021.04.28 31
3163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원액 뜨거운물사용 1 김소진 2021.04.28 2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1 Next
/ 161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