락스 냄새를 바로 알면
유한락스를 더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유한락스 사용법
2021.05.03 14:48

아기옷 살균 세탁 문의

조회 수 20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안녕하세요.
출산을 앞두고 주변 아기 엄마들에게서 아기옷을 나눔 받았는데요, 모르는 사이도 아니라서 나눔해준 엄마들이 아기 옷을 깨끗하게 세탁하여 입히고 보관했을 거라는 점은 의심의 여지가 없습니다.
다만 아기들이 뭘 흘리고 토하고 하는게 일상이다보니 깨끗하게 세탁해도 토냄새 등이 배어있는 건 어쩔 수 없는건지, 분명 세탁된 옷들을 나눔받았는데 받았던 직후에는 나지 않았던 냄새가 미사용 상태로 보관하던 중에 다시 냄새가 나기 시작했어요. 아무래도 옷감조직 사이사이에 이물질 등이 남아있어 그런건가 싶습니다.
문의글 작성에 앞서 락스는 세척용도가 아니라 살균제라고 설명해주신 부분은 이미 이해한 상태이므로 사실 락스로 헹군다고 이 현상이 사라질까 싶은 의문이 남지만.. 아기옷에 사용가능하다면 한번 해보려구요.

아시겠지만 아기옷(신생아용 포함)은 순면으로 되어있고, 삶지말라고 되어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라서 락스로 헹구는 방법 외에 딱히 다른 방법이 떠오르질 않네요..
락스로 아기옷을 세탁(헹굼)하는 방법을 좀 알려주세요. 감사합니다
?
  • ?

    곰집사님 안녕하세요.

    안심청소 유한락스를 찾아주셔서 감사드립니다.

     

    가장 먼저

    문의하신 질문에 대한 답변부터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1.

    락스로 아기옷을 세탁(헹굼)하는 방법을 좀 알려주세요.

     

    아래의 페이지에서 관련 정보를 살펴보시길 부탁드립니다.

     

    https://yuhanrox.co.kr/HealthTip/9259

     

    곰집사님께서 임신 중이라

    매우 진지하실 것이기 때문에

    저희도 단편적이거나 일방적인 안내보다는

    관련 정보를 제시해 드리고

    신중하게 살펴보신 후 

    추가로 문의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더하여

    소중한 아기에게 독극물일 것만 같은

    유한락스로 아기옷을 표백하는 행위가

    사실은 일반적인 아이용 세탁 세제보다

    잔여물에 의한 위해 가능성은 현격히 낮다는 점을

    이번 기회에 이해하실 필요가 있습니다.

     

    이번에 경험하신 의외의 상황이

    한국 사회에 기이하게 확산된

    물질의 독성에 관한 오해에서 비롯되었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곰집사님과 태중의 소중한 천사를 위해

    바쁘시더라도 끝까지 읽어보시길 부탁드립니다.

     

    2.

    깨끗하게 세탁해도 토냄새 등이 배어있는 건 어쩔 수 없는건지

     

    많은 산모님들께서

    어린 아이가 건강하게 성장하길 바라시기 때문에

    조금이라도 의심스러우면 피하시려는 신중함을 저희는 존경합니다.

     

    하지만

    산모님들에게 의심을 일으키는 정보 중에는

    엉터리 정보가 혼재되어 있다는 안타까운 사실도 이해하셔야 합니다.

     

    그 중에 대표적인 하나가

    중성 세제는 순한 세제라는 오해입니다.

     

    아래의 논의를 꼭 살펴보시길 부탁드립니다.

     

    https://yuhangen.co.kr/ask_dr_laundary/49098

     

    연약한 피부 상태는 아토피 환우들께서 민감하신 문제인데

    세제와 같은 물질을 다루지만

    윤리 의식과 전문성이 극도로 영세하신 분들께서

    걱정을 공포로 바꾸고 하찮은 이익을 취하려고 애쓰기 때문입니다.

     

    최소한 세탁 세제와 관련해서

    피부를 자극하지 않는 순한 물질은

    세정력이 약한 물질이라고 함께 이해하셔야 합니다.

     

    심지어는 주방세제는

    조금 먹어도 문제가 생기지 않는 계면활성제입니다.

     

    그러한 주방세제를 장기간 맨손으로 다루시면

    습진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것은 매우 안전한 주방 세제에도

    피부 자극성이 있다는 명백하고 상식적인 증거입니다.

     

    그리고 

    주방 세제를 탓하기 보다

    주방 세제를 장기간 맨손으로 다룬 무모함을 먼저

    반성해야 한다는 점도 쉽게 동의하실 것입니다.

     

    3.

    피하시고 싶은 물질의 독성은

    그것이 인공 화학 물질이기 때문에 발생하는 것이 아닙니다.

     

    정말 천연 물질은 대량으로 생산 유통하기 어렵기 때문에

    온라인 쇼핑몰에서 많은 주부들이 애용한다는

    세제라면 오히려 인기가 높을수록

    정말 천연 물질일 가능성은 매우 낮습니다.

     

    설령

    정말 천연 물질이라면 무조건 순할까요?

     

    극단적이지만 상식적인 간단한 예만으로도

    천연이라서 순하다는 것은 

    고려할 가치가 없는 궤변이라는 점이 밝혀집니다.

     

    사람의 생명을 위협할 수 있는

    뱀의 독, 말벌의 독, 독버섯은

    의심의 여지 없는 완전 천연 물질입니다.

     

    물질의 독성을 정말로 피하고 싶으시다면

    인공 화합물 뿐만이 아니라

    유기물의 독성을 함께 주의하셔야 한다는 의미입니다.

     

    애초에 

    세탁을 하려는 이유는

    부적절하게 방치된 유기물이 부패하거나

    유해균을 번식시키기 때문이라는 점은

    더 말할 필요도 없습니다.

     

    4.

    믿으시는 분들에게 정성으로 받으신 아기옷에 악취가 느껴지는 문제는

    그분들의 무례함이나 무성의함이 아닐 가능성이 높습니다.

     

    세제를 비롯한 모든 화학 제품의 효과는

    화학 물질 자체의 독성과 정확히 비례합니다.

     

    순하고 약한 세제로 세탁해서 유기물이 방치되어

    결국 악취가 발생하는 섬유는 어찌되었던

    독성에서 자유로운 상태라고 확신할 수 있을까요?

     

    5.

    옷감조직 사이사이에 이물질 등이 남아있어 그런건가 싶습니다.

     

    그럴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냄새는 원인 물질에 의해 발생하는 화학 현상이기 때문입니다.

     

    특히

    섬유의 악취를 제거하는 난이도는

    악취 원인 물질이 섬유질에 파고든 깊이와

    악취 원인 물질이 섬유질과 화학적으로 결착한 정도에 따라 달라집니다.

     

    애초에 순하고 약한 세제로만 세탁했기 때문에 

    원인 물질이 섬유질에 결착한다는 사실과

     

    아무리

    순하고 약한 세제로 반복 세탁해도 제거되지 않는 상황은

    서로 복잡하게 얽혀 있어서

    이를 해결하는 방법은 산모님들께서

    화학 물질의 독성과 효과에 관한 오해를

    조금씩 해소하시는 것이 가장 효과적입니다.

     

    6.

    순면으로 되어있고, 삶지말라고 되어있는 경우가 대부분

     

    이해하시기 편하도록

    문의하신 순서를 조금 바꿨습니다.

     

    아기옷 제조사들은 면을 왜 삶지 말라고 하고

    세제를 파는 분들은 강한 세제를 사용하면

    아기한테 위험할 수 있다고 합니다.

     

    이러한 정보가 정말 산모님들의 효과와 안전을 위한 것일까요?

     

    저희가 알기로는

    면 섬유가 고온 세탁수를 피해야 하는 경우는

    눈에 보이지 않는 표면 코팅이 적용된 경우에 한합니다.

     

    면은 다른 섬유에 비해 내열성이 더 강하기 때문입니다.

     

    아기옷은 순수한 면이라는 예상이 상식적인데

    삶지 말라고 한다면 도대체 그 이유는 무엇일까요?

     

    의류 제조사가 제시하는 이유가 무엇이던

    순하고 약한 세제에 삶지도 못한 결과는

    정성껏 전해 주시려고 애를 썼지만 

    냄새가 나는 아기옷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7.

    락스는 세척용도가 아니라 살균제

     

    필요하시기 때문에 더 정확히 이해하실 필요가 있습니다.

     

    1항에서 이미 안내해 드렸듯이

    유한락스는 원래 하얀 색의 면 섬유 혹은

    원래 하얀색의 폴리에스테르 섬유용 표백제입니다.

     

    아래의 페이지에서 표백제의 특성에 관한

    자세한 정보를 살펴보시면

    살균소독제가 표백제이기도 한 점은

    유한락스만의 기이한 특성이 아니라는 점을

    이해하실 수 있습니다.

     

    https://yuhangen.co.kr/yuhangen_story/16427

     

    더하여

    순면인 아기옷을 삶지 말라고 하는 이유를 알아보실 때에도

    의류 제조사와 더 현명하게 논의하실 수 있는 기초 정보일 수도 있습니다.

     

    8.

    락스로 헹군다고 이 현상이 사라질까 싶은 의문이 남지만

     

    나눔받으신 섬유를 저희가 정밀하게 살펴볼 수 없어서

    100% 확신할 수는 없지만

    유한락스를 사용하시면 완화되거나 제거될 가능성은

    예상하시는 것보다 매우 높을 수 밖에 없습니다.

     

    왜냐하면

    일반적인 상온 세탁 조건에서

    섬유 표백제의 효과 = 독성은 아래의 순서이기 때문입니다.

     

    과산화수소 < 과탄산소다   <<<<<<<<< 유한락스

     

    섬유 살균소독 효과가 표백 효과와 비슷하기 때문에

    일반적인 상온 세탁 조건에서

    섬유 표백제의 살균소독 효과 = 독성은 아래의 순서입니다.

     

    과탄산소다  < 과산화수소   <<  유한락스

     

    단, 실험 조건이 바뀌면

    물질의 효과=독성 순서도 얼마든지 바뀔 수 있습니다.

     

    어찌됬던 아기옷 제조사의 주의 사항을 존중하여

    삶지 않고 상온에서 살균소독하신다면

    유한락스의 표백력 = 살균소독력이 가장 강하기 때문에

     

    섬유질에 결착한 냄새 유발 물질을 완전히 제거하지 못하더라도

    원인균이라도 제거해서 다시 악취없는 섬유를 조성하실 수 있습니다.

     

    9.

    아기옷에 사용가능하다면 한번 해보려구요.

     

    여전히 마음이 찜찜하시다면

    한가지 사실을 더 이해하시며 좋을 것 같습니다.

     

    유한락스 원액의 95%는 허무하게도 증류수입니다.

    그래서 이론적인 용해도가 왠만큼 순한=약한 세제보다 높습니다.

     

    악취 유발균에 오염된 섬유를 살규소독하시거나

    악취 유발하는 유기성 물질 자체를 좀 더 제거하신 후에

    그저 통상적으로 헹구시면 잔류할 수 없습니다.

     

    강한 표백제를 사용한 후 잔류하면

    아기에게 위험할 수 있다는 주장은

    기본적인 전제가 틀렸다는 사실도 쉽게 이해할 수 있습니다.

     

    특히 유한락스라면

    이론적인 용해도가 물과 가까워서

    유한락스가 잔류하는 상황이라면

    세탁 자체가 엉터리였다는 증거일 뿐입니다.

     

    세제와 악취 유발 오염물의 이론적 용해도는

    유한락스보다 훨씬 더 낮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유한락스가 필요한 경우에도

    모호한 거부감에 아기옷에 사용하지 않으시면

    그저 아무리 애써도 덜 빨려서

    유기물의 독성이 잠재된 의류를 사용하실 가능성만 높습니다.

     

    정성껏 전달해 주셨는데도 냄새가 나는 현상은

    많은 산모님들께서 믿고 계시는 위생적인 세탁 방법이

    사실은 전혀 위생적이지 않다는 반증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더하여

    모든 산모님들께서 태중의 천사를

    특별하게 생각하시는 심정은 저희도 진지하게 존중합니다.

     

    하지만

    최소한 의류 혹은 섬유에 관해서는

    아기옷과 성인의 옷을 주의해서 취급해야 하는 정도에

    아무런 차이가 없습니다.

     

    2항에서 언급한 아토피 환우 중에는 성인 분도 많습니다.

     

    유한락스를 섬유용 표백제로

    문제없이 사용하시는 성인 사용자가 많다는 것은

    유한락스를 권장 사용법을 준수하시면

    아기용 의류에도 아무런 걱정없이

    살균소독하실 수 있다는 의미입니다.

     

    10.

    락스로 헹구는 방법 외에 딱히 다른 방법이 떠오르질 않네요..

     

    곰집사님의 문의를 살펴보면

    매우 현명한 분이시라는 증거가 여기저기 보입니다.

     

    어디선가 들으신 정보에 마음이 찜찜하여

    효과가 강한 세제도 쓰면 안되고 삶아도 안되고

    그런데 악취는 피할 수 없고...

     

    한국 사회에 만연한 모호하고 감정적인 혐오를 넘어서

    물질의 독성에 관한 진실을 얼핏 이해하신 것입니다.

     

    만약 혹시라도 여전히

    유한락스로 아기옷을 적절히 살균소독하는 것에

    모호한 죄책감을 조금이라도 느끼신다면

     

    아래의 페이지에서 유한락스와 생식 독성의 관계를

    한번 더 살펴보시길 부탁드립니다.

     

    https://yuhanrox.co.kr/HealthTip/93309

     

    더하여,

    유한락스를 계속 희석하면 수돗물과

    화학적으로 매우 비슷한 상태가 된다는 점과

     

    유한락스 레귤러는 허가받은 식품 첨가제라서

    단체 급식소와 같은 위생 설비에서는

    삶아서 살균소독할 수 없는 생야채와 과일 등을

    반드시 유한락스 레귤러로 살균소독해서 배식해야 합니다.

     

    만약

    곰집사님께서 국내 여행 중에

    꽤 괜찮은 호텔에서 즐겁게 식사를 하셨고

     

    매일 수돗물로 상쾌하게 샤워를 하셨지만

    곰집사님과 태중의 소중한 천사에게

    특별한 문제가 발생하지 않았다면

     

    아기옷을 살균소독하셔도

    아무런 문제가 발생하지 않을 가능성만 높습니다.

     

    11.

    여기까지 살펴보시느라 수고가 많으셨습니다.

     

    진지한 관심에 감사드리는 의미로

    문의하신 문제를 해결하는데 도움이 되는

    아래의 세가지 제품을 소개해 드리고자 합니다.

     

    *. 유한젠 멀티액션

    분말형 과탄산소다와 찌든 떄에 최적화된 촉매 효소가 혼합된

    애벌 빨래 전문 표백제입니다.

     

    찌든 얼룩 제거에 효과적입니다.

    분말형이라 찌꺼기가 아기옷에 잔류할 수 있다는 우려는

    애벌 빨래용으로 쓰시는 것이 더 좋은 제품이라는 설명으로

    충분할 것 같습니다.

     

    *. 유한젠 액체형

    살균소독력이 충분한 과산화수소가 포함된 액체형 표백제입니다.

    본 세탁 시 좀 더 나은 살균소독력을 제공합니다.

    액체형이라 잔류물질에 대한 걱정은 무의미합니다.

     

    *. 유한락스 흰옷 표백 전용

    유한락스 레귤러의 성분을 섬유 표백 용도로

    최적화시킨 제품입니다.

     

    동의하시면 이후 절차에 대한 안내와 함께

    저희가 위의 제품으로 문제를 해결하시는 방법을

    정리해서 다시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 ?
    곰집사 2021.05.03 17:57

    자세하고 성의있는 답변에 정말 감사드립니다.
    유한젠은 한번 사용해보고 싶습니다. 어떻게하면 될지 알려주세요.

  • ?

    곰집사님 안녕하세요.
    확인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1.
    이미 잘 아시듯이 이 게시판은 완전 공개 정책이기 때문에
    본 논의를 이후에 살펴보시는 다른 고객님들께서
    불필요한 오해를 느끼지 않으시도록 처리했습니다.
    어떤 의미인지는 잘 아실 것으로 기대합니다.

    2.
    일단은 이미 가지고 계신
    유한락스 레귤러, 후로랄, 후레쉬 등을 사용하셔서

    이미 안내해 드린 아래의 페이지를 보시고
    문제를 느끼시는 아기옷 중 일부를 살균소독해 주세요.

    다 하지 않으셔야 하는 이유는
    이후에 안내해 드릴 유한젠 효과와 비교해서
    판단하시기 위해서입니다.

    https://yuhanrox.co.kr/HealthTip/9259

    이미 안내해 드린 가정용 표백제=살균소독제의 특징을
    아래의 페이지에서 살펴보셨다면

    https://yuhangen.co.kr/yuhangen_story/16427

    살균소독 효과가 증가할 수록
    어쩔 수 없이 표면 손상 가능성도 증가하기 때문에
    위생 관리를 하는 중에 아기옷이
    좀 더 빨리 헤지거나
    시각적으로 다소 불편한 누런색으로 변형될 수 있다는 점도
    이미 이해하셨을 것으로 예상합니다.

    3.
    설령 그런 현상을 경험하신대 해도
    곰집사님께서 소중한 아기에게
    독극물을 사용했다고 죄책감을 느끼시거나
    저희가 독극물을 제조했다고 원망하실 이유가 전혀 없습니다.

    그저
    몇 번의 시행 착오를 거치시면서
    살균소독 가능성과 표면 손상 가능성의
    균형을 체득하시는 과정일 뿐이기 때문입니다.

    오히려
    살균소독력은 강하지만
    표면 손상 가능성=독성은 없는 물질이
    있을 것만 같은 주장이
    말도 안되는 허위 과장 광고입니다.

    그런 물질이 있었다면
    온 인류가 1년 넘게 코로나19 바이러스라는
    미물을 제거하지 못해서 쩔쩔매는 상황을
    설명할 수가 없습니다.

    많은 산모님들께서
    독성은 없는 물질=순한 물질까지는 이해하셨지만
    독성은 없는 물질=순한 물질=효과가 없는 물질이라는 점까지
    미처 다 헤아리지 못하신 결과가

    정성껏 관리했지만 냄새가 나는 아기옷입니다.

    4.
    어찌되었던 효과=독성이기 때문에
    필요 이상으로 강한 효과 = 독성을 피하자는 주장은
    매우 합리적이라서 기억하셔야 합니다.

    그래서
    유한젠 멀티액션과 유한젠 액체형을 추천해 드립니다.

    일단 유한락스로 강하게 살균소독하고
    잘 헹구셔서 혹시 모를 살균소독제 잔여물도
    완전히 제거하셔서 악취 완화 / 제거 효과를 느끼셨다면

    세제 없이 끓는 물에 열탕 소독하시면
    어떠한 화학 물질에 의한 독성도 걱정하지 않으시고
    동일한 효과를 얻으실 수 있다는 증거입니다.

    하지만
    끓는 물도 유한락스도 매우 강한 방법이고
    아기옷 제조사들이 알 수 없는 이유로
    열탕 소독을 반대하는 점도

    그 이유를 완전히 이해하기 전까지는

    무시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베구산3종보다 살균소독력이 강하지만
    유한락스와 끓는 물보다는 약한
    유한젠 멀티액션과 액체형도
    세심하게 검토하시면 좋은 이유입니다.

    5.
    문제를 느끼셨지만 테스트를 위해
    냄새가 나는 상태로 남겨둔

    아기옷을 유한젠 멀티액션으로 불려 주세요.

    자세한 권장 사용법은
    제품 라벨이나 아래의 페이지에서 확인하시고
    애매한 부분은 저희에게 문의하실 수 있습니다.

    https://yuhangen.co.kr/Shop/1623

    다만,
    불림 빨래조차도 일반적으로
    30분을 넘길 이유가 없습니다.

    30분을 넘겨도 효과는 증가하지 않고
    재오염 등의 부작용만 증가하기 때문입니다.

    6.
    아기옷 제조사들이
    열탕 소독을 반대하는 이유 중 하나를
    저희가 전문성 없이 추정해 보면
    너무 오래 삶는 경우가 있기 때문일 수 있습니다.

    섬유질의 두께에 따라서
    열탕 소독의 최적 시간이 달라지지만
    상식적으로 생각해보시면
    비슷한 두께의 돼지 고기를 넣었을 때
    완전히 익어버리는 시간보다 짧아도 충분한 이유는
    쉽게 공감하실 것으로 기대합니다.

    대부분의 면 섬유는
    돼지 고기의 육질보다 밀도가 훨씬 낮기 때문입니다.

    살균소독은 결국
    미생물의 단백질 구조를 파괴하는 작업이기 때문에
    육질이 조밀한 돼지 고기의 단백질이
    모두 변형되는 시간 만으로도
    충분히 살균소독 될 가능성이 높다는 추론은 합리적입니다.

    얇은 돼지 고기가 끓는 물에서
    완전히 익는 시간은 그리 길지 않다는 점도
    이유식을 연습삼아 만들어 보시면 이해하실 것 같습니다.

    7.
    섬유질에 찌들어 있는 오염물을
    유한젠 멀티액션으로 불려서 어느 정도 제거한 후
    유한젠 액체형으로 본 세탁 해주세요.

    자세한 권장 사용법은
    제품 라벨이나 아래의 페이지에서 확인하시고
    애매한 부분은 저희에게 문의하실 수 있습니다.

    https://yuhangen.co.kr/Shop/645

    8.
    만약 유한젠으로도 불편하신 상황을
    상당히 개선하실 수 있다면
    굳이 유한락스를 사용하실 이유는 없습니다.

    유한락스를
    사용하지 않으실 이유를 굳이 뽑자면

    효과=독성, 다시 말해,
    효과와 부작용은 비례하기 때문입니다.

    잔류 물질의 독성에 대한 우려는
    모호하고 감정적인 혐오일 뿐이라는 점은
    이미 공감하셨을 것 같습니다.

    하지만
    섬유 손상의 위험성은
    매우 합리적이고 분명한 부작용입니다.

    가능하면
    부작용이 낮으면서 효과가 적절한 방법을
    선택하시려는 고민은 현명합니다.

    9.
    유한락스의 살균소독 부작용 중에 하나가
    황변이라는 섬유 손상이기 때문입니다.

    원래 하얀색의 면이나 폴리에스테르 섬유가
    유한락스에 닿은 후 누렇게 황변되는 경우에 한해서
    이를 복원할 수 있습니다.

    일단
    아래의 페이지를 살펴보세요.

    https://yuhanrox.co.kr/RoxStory/5003

    만약
    이후에도 유한락스로 살균소독 표백 마무리를
    계속하시겠다고 결정하셨다면
    이러한 황변 가능성을 조금이라도
    줄이는 것이 더 편리합니다.

    그래서
    유한락스 흰옷 표백 전용 제품을 추천합니다.

    황변의 원인도 무시무시하게 다양한데
    그 중 낡은 상수 배관에서
    금속 이온이 녹아나와서 발생하는 황변 현상을
    완화시켜 주기 때문입니다.

     

    상수 배관의 부식 문제가 있는 수돗물에

    유한락스를 부으면 아래와 같은 현상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섬유만 누래지는 것이 아니고

    물 전체가 누래져서 섬유가 이염되는 것이 특징입니다.

     

    유한락스의 강한 산화력이

    물속에 대량으로 녹아있지만 눈에 보이지 않던

    금속 이온을 녹슬게 해서 존재가 드러난 것입니다.

     

    황변_상수도_문제.jpg

     

    이러한 상수 배관은

    실제로도 건강에 좋을 리가 없기 떄문에

    가족의 건강을 위해서 일부러라도 테스트 해보실 필요가 있습니다.

     

    10.

    좋은 엄마가 되려니 알아야 할 것이 많아서

    부담스럽다고 느끼시는 점 잘 알고 있습니다.

     

    설명해 드리는 저희 만큼

    이해하시려는 곰집사님께서도 힘겨우실 것입니다.

     

    하지만

    태중의 천사를 세상을 빛내는 인물로 키우는 것은

    오롯이 부모의 정성과 노력입니다.

     

    곰집사님을 키워주신 부모님께서도

    마찬가지로 쉽지 않으셨을 것입니다.

     

    돈만 조금 더 주면

    효과만 누리고 물질의 독성을 피하게 보장 해주겠다는

    달콤한 속삭임은 우주의 자연스러운 무질서일 뿐입니다.

     

    부모님께서 직접 세심하게 이해하지 않았는데

    얼굴도 모르는 남이, 그래봐야 몇천원 더 받고

    소중한 천사의 안전과 건강을 대신 지켜주겠다는 주장이

     

    진정성과 무관하게

    실제로 가능한 일인지 

    곰집사님께서도 함께 고민해보셔야 하는 문제입니다.

     

    일반 생활 화학 제품의 안전은

    제조사가 안전하게 만들어서 시작되고

    사용자가 안전하게 사용해서 완성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필수적인 물질 안전의 원리를 안내해 드리는 것은

    지금 보시듯이 길고 복잡합니다.

     

    이제는

    유한락스는 무조건 독극물인데

    내 제품은 무조건 안전하니 믿고 대충 쓰라는 주장이

    얼마나 비윤리적인지를 이해하셔야 합니다.

     

    저희 게시판에는

    친절한 단어와 이쁜 디자인으로 위장한

    허위 과장 광고에 현혹되어 피해를 입으시고

    저희에게 하소연하시는 분들이 끊이지 않는 현상과

    그 이유가 분명히 어떤 관련이 있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황변 상담은 전용 게시판에서만 신청할 수 있습니다. 안심청소 유한락스 2018.08.07 6565
공지 GHS에 의한 MSDS 및 경고문구 관련사항 2 root 2010.11.09 11448
공지 소비자 불만 처리 절차 안내 34 root 2013.05.08 5103
3182 시험성적서(자체발행) 유한락스 레귤러(2105) file 연구실 2021.05.04 57
3181 시험성적서(자체발행) 유한락스 주방용(2105) file 연구실 2021.05.04 21
3180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용기 문의 1 file 곰집사 2021.05.03 21
3179 유한락스 사용법 세탁조 청소 3 곰집사 2021.05.03 32
» 유한락스 사용법 아기옷 살균 세탁 문의 3 곰집사 2021.05.03 20
3177 유한락스 사용법 펫 메스 리무버 1 김현희 2021.05.03 11
3176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사용법문의 1 윤은지 2021.05.03 21
3175 유한락스 사용법 궁금해요 1 와우 굿잡 2021.05.02 14
3174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곰팡이제거제 질문 3 ㅎㅎㅎ 2021.05.02 22
3173 유한락스 사용법 숙박 객실용 소독 1 필레스 2021.05.01 18
3172 유한락스 사용법 에어컨 청소를 해버렸습니다.. 3 MBC 2021.05.01 64
3171 유한락스 사용법 욕실세정제 스프레이관련 1 file 김종빈 2021.05.01 16
3170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를 맨손에 많이 노출되거나 피부에 많이 닿았을때 안 좋은지 알고 싶습니다. 1 맨손 2021.05.01 34
3169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 마르고나서요ㅡ 3 이고민 2021.05.01 24
3168 유한락스 사용법 안녕하세요, 문의드립니다. 3 김서연 2021.04.30 20
3167 유한락스 사용법 벽지에 락스원액과다사용 1 어떡해 2021.04.30 35
3166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에 뜨거운물! 3 또잉 2021.04.29 32
3165 유한락스 사용법 여러가지 질문입니다. 1 감사합니다. 2021.04.29 33
3164 유한락스 사용법 세탁후 분홍색 변색 1 정애임 2021.04.28 31
3163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원액 뜨거운물사용 1 김소진 2021.04.28 2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1 Next
/ 161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