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락스 사용법
2020.02.27 01:08

쓰레기에 유한락스 사용

조회 수 129 추천 수 0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이번 코로나 사태로 인해 개인위생에 신경을 많이 쓰고 있는데 소독용 에탄올이 다 떨어져서 락스를 사용해볼까합니다.
그 중에서도 쓰레기는 모아서 버리다보니 혹여나 바이러스가 묻어 있지 않을까하는 우려가 자꾸 들어 락스로 소독해보고자 합니다.
원칙적으로 락스는 물로 헹궈야 하는 것으로 알지만 갖다 버릴 쓰레기도 헹궈야 하는지 알고싶어 문의드립니다.
헹굼 없는 락스 소독도 효과가 있다면 락스가 휘발되는 데 소요되는 시간은 표면에 락스 물이 다 건조되는 시점까지를 생각하고 그 기간동만 환기를 하면 될까요?
홈페이지의 락스 사용법 글을 보니까 바이러스 살균은 2000ppm에서 5분을 권고하고 여러 답변에서 보이는 식약처 권고사항에서는 1000ppm을 권고하던데 어떤 농도로 하면 될까요?
그리고 락스 물을 미리 소량 만들어놓고 폴리프로필렌 공병에 담았다가 수세미에 짜서 쓰는 방식으로 쓰려고 하는데 이렇게 사용해도 괜찮을까요? 이렇게 사용해도 된다면 한 번 만들어 놓은 희석액의 권장 사용기간도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추가적으로 https://yuhanrox.co.kr/RoxStory/42733 링크를 보면 "청소기로 청소를 한 후에는 물걸레를 이용해 충분히 집안 곳곳을 깨끗이 닦아준 후 희석한 유한락스 용액을 사용해 살균 소독까지 해주면 100점짜리 청소 완성!" 이라는 문구가 있는데 써있는대로 마지막 순서가 물걸레질이 아닌 락스를 사용하는 것이 올바른 사용법인가요?
답변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 ?
    안심청소 유한락스 2020.02.27 08:38

    락스님 안녕하세요.
    안심청소 유한락스를 찾아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저희의 안내가 사실은 거의 필요 없을 정도로

    위생과 살균소독에 대해서 깊이 이해하시는 것 같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기회에 세세한 부분에서

    실전 보강 학습을 하시는 것도 큰 의미가 있으실 것으로 기대합니다.


    1.
    이번 코로나 사태로 인해 개인위생에 신경을 많이 쓰고 있는데

     

    맞습니다.

    공중 위생의 시작과 끝은 개인 위생일 수 밖에 없습니다.

     

    2.

    소독용 에탄올이 다 떨어져서 락스를 사용해볼까합니다.

     

    저희는 현명한 선택이라고 믿습니다.

     

    하지만

    유한락스로 에탄올의 용도를 모두 대체할 수 없으며

    그 반대도 마찬가지라는 점을 기억해 주세요.

     

    3.

    쓰레기는 모아서 버리다보니 혹여나 바이러스가 묻어 있지 않을까하는

    우려가 자꾸 들어 락스로 소독해보고자 합니다.

     

    개인 위생을 넘어서 공중 위생까지 챙기시려는 모습을 보니

    이번 코로나19 사태는 곧 종식될 것이라는 희망이 느껴집니다.

     

    저희도 올바른 살균소독법 안내 과정에서

    그동안 미쳐 신경쓰지 못했던

    가정에서 배출되는 쓰레기의 살균소독까지 적극 고려하겠습니다.

     

    4.

    갖다 버릴 쓰레기도 헹궈야 하는지

     

    짐작하시다시피 갖다 버릴 쓰레기를 헹구실 필요는 전혀 없습니다.

     

    유한락스로 살균소독한 표면을 닦아내서 마무리해야 하는 이유를

    한번 더 정확히 이해하시면 공감하실 것으로 기대합니다.

     

    4-1. 살균소독 물질의 작용을 확실히 쉽게 중단시키는 방법은 닦아내는 것입니다.

         

    대부분의 가정용 살균소독제는 결국 산화제입니다.

    과도하게 높은 농도나 긴 시간동안 적용시키면 살균소독하는 표면이 손상될 수 있습니다.

         

    4-2. 유한락스로 살균소독한 표면에는 물과 미량의 소금과 무력화된 감염성 물질이 남습니다.

     

    이 잔여물을 모두 제거하셔야 유해균이나 바이러스가 다시 정착하지 않고

    미량의 소금으로 인해 염해가 발생하는 것을 방지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배출하는 쓰레기는 굳이 살균소독 과정을 의도적으로 중단시킬 필요가 거의 없고

    미량의 소금으로 인한 염해를 걱정하실 이유도 거의 없을 것입니다.

     

    5.

    헹굼 없는 락스 소독도 효과가 있다면

     

    4항의 안내를 통해서 헹굼없는 락스 소독의 효과라는 개념은

    잊어버리셔도 되는 점을 이해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6.

    락스가 휘발되는 데 소요되는 시간

     

    유한락스를 비롯한 모든 락스는 휘발되지 않습니다.

     

    유한락스의 살균소독 성분은 염소 이온과 물입니다.

    살균소독 과정을 거치면서 물은 증발하고

    염소이온은 감염성 물질을 공격하고 비휘발성 물질인 기타 염으로 변환됩니다.

    이것을 미량의 소금이라고 지칭하는 것입니다.

     

    참고로,

    유한락스를 모호하게 혐오하시는 분들이

    흔히 염소가스라고 부르는 염소 분자와 염소 이온은

    이름만 비슷할 뿐 물리 화학적 특성은 매우 다릅니다.

     

    7.

    근본적으로

    휘발성 살균소독 물질은 일반인이 사용하시면

    매우 위험하다는 점을 이해하셔야 합니다.

     

    휘발성 살균소독제는

    특수한 보호 장구를 갖춘 곳에서만

    매우 제한적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일반인에게 유통되지 않습니다.

     

    8.

    표면에 락스 물이 다 건조되는 시점까지를 생각하고 그 기간동만 환기를 하면 될까요?

     

    맞습니다.

     

    하지만

    살생물제의 일종은 살균소독제는

    유한락스던 아니던 특수한 보호장비가 없는 상태에서는 

    절대로 휘발되면 안된다는 점을 앞으로도 기억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지금까지 인류가 개발한 살균소독제는

    일반적인 조건에서 유해균과 유익균을 구별하지 못합니다.

    그리고 사람은 유익균의 집합체라는 점은 이미 잘 아실 것으로 기대합니다.

     

    강력한 살균효과를 자랑하지만 인체에 무해하다고

    주장하는 신비한 물질에 대한 광고를 보시더라도

    허위 과장 광고라고 믿고 의심하실 필요가 없을 정도입니다.

     

    그런 물질을 발명 혹은 발견했다면

    얼핏 봐도 국내 전용인 쇼핑몰에서 소규모로 판매할 것이 아니고

    좁게는 질병관리본부, 넓게는 WHO와 협력해서

    각국 정부가 우려하는 코로나 사태를 조기 종식시키고

    노벨 의학상 후보로 올라서는 것이

    쇼핑몰 사장님에게 엄청난 부와 명예를 안겨줄 것이기 때문입니다.

     

    9.

    바이러스 살균은 2000ppm에서 5분을 권고하고 여러 답변에서 보이는 식약처 권고사항에서는 1000ppm을 권고하던데 어떤 농도로 하면 될까요?

     

    최근의 코로라19를 예방하기 위한 권장 살균소독법은

    질병관리본부의 지침을 따르시는 것을 추천해 드립니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질병관리본부의 공식적인 지침은

    유한락스를 100배 희석한 용액을 사용하는 것입니다.

     

     

    100배 정도 희석액의 제조 방법은 아래와 같습니다.

    수돗물 3L에 유한락스 30mL를 혼합합니다.

     

    이것은 수돗물 1L에 유한락스 10mL를 혼합하는 것과 동일한 의미입니다.

    중요한 것은 비율이고 절대량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유한락스를 정확하게 희석하는 공식은 아래의 페이지에서 확인해 주세요.

     

    https://yuhanrox.co.kr/RoxStory/4743

     

    10.

    미리 소량 만들어놓고 폴리프로필렌 공병에 담았다가

     

    유한락스의 핵심 살균소독 물질인 염소 이온에 닿아도

    변형되지 않고 견디는 능력을 내염소성이라고 부릅니다.

     

    적절한 내염소성 소재는 HDPE(고밀도 폴리에틴렌)입니다.

    그 외의 합성수지는 염소 이온에 의해 분자구조가 해체되어 찢어질 수 있습니다.

     

    하지만 HDPE 소재의 용기를 구하셨다고 해도

    일반 가정에서 희석하여 보관하시는 것을 반대하는 이유는

    아래의 기존 논의에서 확인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http://yuhanrox.co.kr/CONSUMER_QNA/67029

     

    확인하신 후에도 질문이나 의견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알려주세요.

     

    11.

    이렇게 사용해도 된다면 한 번 만들어 놓은 희석액의 권장 사용기간

     

    10항에서 그러한 사용 방식에 동의하지 않는 이유를 안내해 드렸습니다.

    그래서 희석액의 권장 사용 기간은 가능한 빨리입니다.

     

    하지만

    근본적으로 필요하신 만큼만 희석액을 조성하셔서 사용하시고

    남은 희석액은 하수구에 배출하셔도 환경 부담이 거의 없습니다.

     

    환경 부담이 거의 없는 이유는 잔여물이 물과 미량의 소금에 불과하다는 점을

    4항과 6항의 안내에서 추론하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합니다.

     

    12.

    마지막 순서가 물걸레질이 아닌 락스를 사용하는 것이 올바른 사용법인가요?

     

    교과서적인 마지막 순서는

    유한락스 희석액으로 살균소독을 한 후

    다시 깨끗한 걸레로 한번 더 닦아내는 것입니다.

     

    하지만 일반적인 상황에서는 유한락스 희석액으로 살균소독하고 중단하셔도

    엄청난 피해가 발생하거나 유독 물질이 남지 않는다는 점도 꼭 기억해주세요.

     

    교과서적인 절차는 가장 안전하고 효과적이지만

    그 만큼 번거롭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최근의 시기는 과한 것이 부족한 것보다 낫다고 합니다.

    이 점을 참고하셔서 편의와 정석의 적절한 지점을 결정하시길 바라겠습니다.

     

    13.
    올바른 살균소독은 궁극적으로
    무언가를 바르는 과정이 아니고 닦아내는 과정입니다.

    감염성 물질을 살균소독제로 무력화해서 걸레로 닦아내시던
    걸레로 일단 닦아내고 걸레를 세탁해서 감영성 물질을 제거하시던
    표면과 손만 깨끗이 닦아내신다면 

    감염병 예방의 관점에서는 거의 비슷한 결과입니다.

     

    물론

    감염성 물질을 살균소독제로 무력화해서 걸레로 닦아내시는 것이

    더 안전한 순서라는 점은 명확합니다.

     

    하지만

    만약 살균소독제에 손상될 우려가 있는 표면이라면
    차라리 매우 깨끗한 수건이나 걸레로 깨끗이 닦아내시고
    손을 깨끗이 씻으시는 것이
    더 효과적이고 경제적인 방법일 수 있습니다.

     

    우리는 이번 감염병 사태가 종식된 후에도

    그 전과 다름없이 생활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다른 질문이나 의견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알려주세요.

  • ?
    락스 2020.02.27 13:18
    답변 감사드립니다! 10항에서 희석액 보관을 비추천하시는 이유가 밀폐용기에서의 가스 발생으로 인한 폭발위험이 있기 때문이라 하셨는데 그렇다면 용기의 뚜껑을 안 덮고 보관하는 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이런 경우에는 이물질이 들어가서 락스의 효능이 조금 떨어지는 것 이외에는 큰 위험이 없을 것 같은데 맞나요?
  • ?
    안심청소 유한락스 2020.02.27 13:25

    락스님 안녕하세요.
    확인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저희가 우려하는 위험성과

    그 위험성을 회피하는 방안에 대해서 정확히 이해하셨습니다.

    다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저희가

    한번 더 반대하는 이유는 2가지입니다.

     

    1.

    락스의 효능이 단위시간동안
    얼마나 떨어질지를 저희가 예측해 드릴 수 없습니다.

    그러므로
    락스의 효능이 조금 떨어지는 조건이라면
    밀폐하지 않고 HDPE(고밀도 폴리에틴렌)나 유리 소재 용기에
    보관하셔도 무방하다고 애매하게 안내해 드릴 수 밖에 없습니다.

     

    2.
    그런데
    저희의 경험으로는 12시간 정도 노출하여 방치하시면
    효력이 많이 사라진다는 정도의 비공식적인 입장입니다.

    미리 희석하여 보관이 쉽지 않다는 점에 많이 아쉬우실 수 있지만
    효과적인 살균소독 성분은 산화력이 높아야(=불안정해야) 하는 숙명이 있습니다.

     

    3.

    이러한 문제를 해결한 용기와 뚜껑이 사실은 생막걸리 유통에 사용됩니다.

    그러한 밀폐하지만 내부 발생 가스는 배출하는 뚜껑은

    특허 출원되어 있다고 알고 있습니다.

     

    어찌되었던 해당 소재가 HDPE 혹은 유리인지는 저희가 알지 못하고

    아닐 가능성이 높아서 저희도 안타깝습니다.

    다른 질문이나 의견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알려주세요.

  • ?
    락스 2020.02.27 13:37
    네 궁금증이 해결된 것 같습니다. 친절한 답변 감사합니다!
  • ?
    안심청소 유한락스 2020.02.27 13:58
    락스님 안녕하세요.
    확인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혼란스러운 시기이지만
    정확한 이해를 바탕으로
    위생과 건강을 더 잘 챙기시길 바라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황변 상담은 전용 게시판에서만 신청할 수 있습니다. 안심청소 유한락스 2018.08.07 3469
공지 GHS에 의한 MSDS 및 경고문구 관련사항 2 root 2010.11.09 8403
공지 연구실 자료 관련 안내 2 root 2013.05.08 4883
공지 소비자 불만 처리 절차 안내 14 root 2013.05.08 3141
1747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치약 2 아이나 2020.02.27 87
1746 유한락스 사용법 희석해서 밀폐? 1 김진희 2020.02.27 73
» 유한락스 사용법 쓰레기에 유한락스 사용 5 락스 2020.02.27 129
1744 유한락스 사용법 소독용으로 락스를 희석해서 사용하려고 합니다. 3 ?? 2020.02.26 321
1743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 사용법 3 지나가다 2020.02.26 130
1742 유한락스 사용법 면마스크를 락스물로희석해서 세척하면 효과가있나요? 1 조현규 2020.02.26 269
1741 유한락스 사용법 뿌려도 될까요? 3 질문관리본부장 2020.02.26 154
1740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에어졸화? 1 멍멍군 2020.02.26 166
1739 유한락스 사용법 희석액사용법 알려주세요 1 진돗개 2020.02.26 123
1738 유한락스 사용법 안녕하세요.채소 살균에 관해서. 1 dd 2020.02.26 64
1737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 헹굴 때 따뜻한 물 1 file 소소민트 2020.02.25 127
1736 유한락스 사용법 질문 1 신천지망해라 2020.02.25 27
1735 유한락스 사용법 에어워셔 디스크 청소에 사용하려면 1 홍진혁 2020.02.25 58
1734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희석액이 치아염소산수와 다른가요? 1 박미선 2020.02.25 481
1733 유한락스 사용법 차아염소산수? 차아염소산나트륨? 4 jh 2020.02.25 986
1732 유한락스 사용법 실수로 베란다 벽과 천장에 원액을 1 명훈 2020.02.24 113
1731 유한락스 사용법 고양이가 있는 가정에서 사용 1 2020.02.24 88
1730 유한락스 사용법 질문이 있습니다! 1 질문자 2020.02.24 52
1729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500ppm 희석액 보관 1 김모씨 2020.02.24 251
1728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를 이용한 소독액 만들기 문의 1 file 코르나19 2020.02.23 511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98 Next
/ 98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