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5116 추천 수 0 댓글 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신종 코로나로 전국이 떠들석 한 상황이라

 

다중이용시설인 보습학원을 운영하는 원장으로써 나름의 여러가지 대비책을 사용하고는 있습니다만

 

아이들이 매일 마주 대하게 되는 책걸상의 경우에는 연막 소독으로도 한계가 있기도 하고 고농도 소독제를 사용하여 소독을 하기에는

 

비용적 부담도 무시할 수 없는 지라 이런 저런 것을 검색하다가

 

락스를 사용할 수도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여쭙고 싶은 것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책걸상에 유한 락스 희색액을 사용할 경우 희석 농도는 어느 정도가 적정한지

 

2. 이염은 되지 않는 소재로 만들어져 있긴 하지만 분사 후 반드시 닦아 내어야만 하는지

 

3. 닦아 낸다고 했을 때에도 극 소량의 잔존물은 남을 것이라 생각하는데 문제점은 발생하지 않을지

 

입니다...

 

과일을 씻을때나 주방 욕실을 청소할때 락스를 자주 사용합니다만..

 

학원에서 사용하는 것은 처음이라 이렇게 질문을 드리게 되었습니다... 답변 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

?
  • ?
    안심청소 유한락스 2020.02.22 08:35

    한지용님 안녕하세요.
    안심청소 유한락스를 찾아주셔서 감사드립니다.

     

    1.

    연막 소독으로도 한계가 있기도 하고

     

    비전문가가 연막 소독을 함부로 시행하시는 것은

    바퀴 잡으려고 초가 삼간을 태우는 실수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혼란스러운 시기일 수록

    살균소독제는 살생물제의 일종이라는 점을 절대로 기억하셔야 합니다.

     

    비산되는 바이러스와 살생물제 중에서

    어떤 것이 더 인체에 위해할지는 매우 모호합니다.

     

    유한락스와 같이 비전문가 입장에서 위험 부담이 적은

    액상 살균소독제를 검토하시는 것은 매우 안전한 선택입니다.

     

    2.

    고농도 소독제를 사용하여 소독을 하기에는 비용적 부담도 무시할 수 없는 지라

     

    고농도 살균소독제를 사용하시는 것을 망설여야 하는 이유는

    비용이 높기 때문이 아니고 그것이 근본적으로 살생물제이기 때문입니다.

     

    어찌되었던 사용하지 않으셨다는 점은 현명한 선택입니다.

     

    현실적으로도 고농도 살균소독제는

    반드시 안전 농도로 희석해서 사용해야 하며

    희석하면 결국 살균소독력은 애초에 안전한 물질과 동일해 지기 때문에

    곰곰히 생각하면 특별히 고가에 구매하실 이유가 거의 없습니다.

     

    모두의 불행인 코로나19를 살균소독과 공중위생에 대한 아무런 신념없이

    그저 돈벌이의 기회로 삼으려는 자들도 많다는 점을 잊지 말아주세요.

     

    3.

    락스를 사용할 수도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가장 합리적인 솔루션을 찾으신 노력에 대해서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이미 WHO와 질병관리본부는

    유한락스를 예방을 위한 살균소독제로 지정했습니다.

    공공기관이 유한락스라고 지명하기는 부담스러운 이유가 있어서

    차아염소산나트륨 희석액(=유한락스)이라고 안내하고 있습니다.

     

    심지어는 아래와 같은 해프닝도 있었습니다.

     

    https://yuhanrox.co.kr/CONSUMER_QNA/86200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저희 유한락스는 이번 코로나19 사태를

    돈벌이의 기회로 삼지 않겠다고 내부 윤리위원회에서 결의했습니다.

     

    그래서 코로나19를 매출 증대로 연결하려는 행위를 하지 않기 때문에

    많은 분들이 여전히 유한락스가 가장 오랜 시간 검증된

    일반 가정용 살균소독제라는 사실을 모르는 점은 안타깝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물론 한지용님과 같이 합리적인 추론을 통해서

    저희 제품을 찾으시는 결론에 이르는 분들에게 자세하게 안내해 드리고 있습니다.

     

    유한락스는 일부 업체가 조장하는 모호한 혐오와 달리

    곰팡이도 죽일 수 있는 독한 세제가 아니고

    살균소독만 가능한 순수한 염소계 살균소독제 및 섬유표백제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요란한 비전문 업자들이 일으키는 소음 때문에

    많은 분들이 WHO와 질병관리본부의 권고 사항에 주목하지 않고

    기이하고 값 비싼 물질을 구매해서 분무하려고만 하시는 점에 대해

    안타깝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3.

    책걸상에 유한 락스 희색액을 사용할 경우 희석 농도는 어느 정도가 적정한지

     

    100배 정도 희석액을 깨끗한 걸레에 적셔서 표면에 묻히고

    2~3분 정도 방치하신 후에 깨끗한 걸레로 닦아내세요.

     

    100배 정도 희석액의 제조 방법은 아래와 같습니다.

    수돗물 1L에 유한락스 10mL를 혼합합니다.

     

    참고로,

    유한락스 용기 뚜껑의 용량은 아래와 같습니다.

    500mL 이상 ~ 3L 미만 용기 뚜껑의 용량은 10mL,

    3L이상 ~ 5.5L 이하 제품 뚜껑의 용량은 15mL,

    말통 뚜껑의 용량은 30mL입니다.  

     

    4.

    이염은 되지 않는 소재로 만들어져 있긴 하지만

     

    이염과 유한락스는 무관합니다.

    황변과 탈색이 관련되는 주의 사항입니다.

     

    유한락스의 살균소독 성분은 산화력이 강하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특성 때문에 유한락스는 강력한 섬유 표백제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5.

    분사 후

     

    유한락스 희석액을 분사하시면 안됩니다.

     

    이러한 금지 사항은 유한락스에 한정되는 것이 아니고

    모든 살균소독제를 사용하실 때 공통 사항입니다.

     

    모쪼록 이번 기회에

    살균소독제를 안전하게 사용하시는 방법을 이해하시고

    안전한 습관을 들이시길 바라겠습니다.

     

    이미 말씀드렸듯이 살균소독제는 살생물제의 일종입니다.

    시중에서 어떤 무책임한 미사여구로 현혹하려는 제품을 보시던

    헤로운 미생물을 죽일 수 있는 능력이라면

    결국 이로운 미생물의 집합인 사람에게도 위해할 수 있는 물질입니다.

     

    지금과 같이 혼란스러운 시기에

    해로운 미생물만 죽이고 사람에게는 무해한 살균소독 물질을 발명 혹은 발견했다면

    얼핏 봐도 국내 전용인 쇼핑몰에서 소규모로 판매하려고 애쓸 것이 아니고

    작게는 질병관리본부, 혹은 넓게는 WHO와 협력해서 감염병을 제압하고 

    노벨 의학상에 도전하는 것이 당연한 순서일 정도의 혁신적인 발명 혹은 발견입니다.

     

    위와 같은 이유로

    살균소독제를 분무하고 싶은 심정을 충분히 이해하지만

    그것은 어떤 면에서도 지양해야할 사용 습관입니다.

     

    첫째,

    살균소독제는 대부분 강력한 산화제입니다.

    분무기 부품도 산화시켜서 금방 망가뜨릴 수 있습니다.

     

    둘째,

    살균소독제를 일부러 에어로졸화 시키면

    분무 과정에서 호흡기로 흡입하실 수 있습니다.

     

    최소한 유한락스는 액상 사용이 원칙이라서

    호흡기로 인한 흡입독성을 정밀하게 검사한 적이 없습니다.

    저희가 그러한 검사를 했더라도 일반 대중에게 제공하면 안됩니다.

     

    호흡기 흡입 독성 자료를 제공하는 건

    분무 사용하시는 행위에 동의하고 발생 가능한 부작용을 책임지겠다는

    의미로 해석될 가능성이 있기 때문입니다.

     

    셋째,

    부주의하게 분무하시면

    표면에만 묻어있던 감염성 물질이 공중으로 비산할 수 있습니다.

     

    그 결과, 공기 중에 에어로졸화된 살균소독제와

    감염성 물질이 동시에 떠돌아다니는 상태로 악화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사정이 있음에도 지금의 시국에서

    강력한 살균 물질이지만 분무해서 편리하다는 광고에 열을 올리는 자들이

    얼마나 비윤리적이고 비전문적인지를 이해하시기를 부탁드립니다.

     

    6.

    반드시 닦아 내어야만 하는지


    유한락스를 비롯한 모든 살균소독제를 반드시 닦아내야 합니다.

     

    닦아내지 않으셔도 치명적인 사고가 발생하지는 않지만

    처음부터 안전한 사용 습관을 들이시면

    매우 편리하고 효과적으로 위생적인 환경을 조성하실 수 있기 때문입니다.

     

    닦아내지 않으셔도 당장의 문제가 생기지 않지만

    비휘발성 살균소독제는 당연히 닦아내셔서

    인체 접촉 가능성을 최소화하는 노력을 습관화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에틸렌류와 같이 살균소독제 자체가 빠르게 휘발되는 경우에도

    살균된 유기물이 표면에 남아있습니다.

     

    실제로 알콜 계열의 고휘발성 살균소독제를 계속 뿌리기만 하고 닦아내지 않으면

    표면이 미끈거리거나 끈끈하게 변하는 이유는

    그러한 알콜 계열의 살균소독제 역시 물과 글리세린 등의 혼합물이기 때문입니다.

    살균된 유기물의 잔해와 함께, 글리세린 등이 휘발되지 않고 표면에 남습니다.

     

    유기물의 잔해와 글리세린 잔여물을 방치하면 세균 번식 환경이 지속되는 것입니다.

     

    간혹

    무해해서 닦아내지 않아도 된다고 하거나

    닦아내야 하는 권장 사용법을 안내하지 않는 제품을 보신다면

    판매자가 살균소독과 공종위생에 대해 아무런 신념이 없거나

    아무런 전문성이 없다고 의심하실 필요가 있습니다.

     

    7.

    닦아 낸다고 했을 때에도 극 소량의 잔존물은 남을 것이라 생각하는데 문제점은 발생하지 않을지

     

    유한락스에 대해서 추가로 이해하셔야 하는 부분이 있습니다.

    유한락스는 소금 성분으로 이루어진 염소계 살균표백제입니다.

     

    적극적으로 특별한 상황이 발생하도록 노력하지 않는 이상

    일반적인 사용환경에서 유한락스 살균소독 후 발생하는 잔여물은 물과 소금입니다.

     

    따라서

    혹시라도 바빠서 닦아내지 못하셨다고 해도

    소금이 피부에 닿는 경우에 예상되는 위해성 범위를 벗어날 수 없습니다.

     

    그래도 가능하면 닦아 주세요.

     

    8.

    과일을 씻을때나 주방 욕실을 청소할때 락스를 자주 사용합니다만..

     

    과일을 씻으실 때에 사용하실 수 있는 이유는

    유한락스 레귤러가 식품첨가물로 허가 받았기 때문이고

    식품첨가물로 허가 받은 이유는

    소금 성분으로 이루어진 살균소독제라서

    혹시라도 잔여물이 씻기지 않은 경우에 섭취하더라도

    전혀 해롭지 않기 때문이라는 점을 같이 이해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흔히 더럽다고 생각하시는 욕실의 살균소독에도 유한락스를 사용하시는 이유는

    농도를 올리면 더 강력한 살균소독 효과를 얻으실 수 있기 때문입니다.

     

    어색하실 수 있지만 가장 극단적인 예는

    유한락스와 동일한 성분이 매우 저농도로 함유된 희석액이

    공공 정수장을 거친 상수도입니다.

     

    유한락스의 살균소독 효과는

    그저 농도와 접촉 시간으로 조절하는 것임을 이해하시길 바라겠습니다.

     

    9.

    그 외에도 살균소독 과정에서 발생하는 특유의 냄새를 이해하시면 더 좋습니다.

     

    권장 사용법을 따르신다는 전제로 발생하는 특유의 냄새는 무해합니다.

    그 냄새가 유해한 기체였다면 실내 수영장은 사형장이었어야 합니다.

     

    하지만 애초에 그러한 냄새가 최소화되는 권장 사용법이 있습니다.

     

    아래의 페이지에서 기존 고객님과 논의를 확인해 주세요.

    다소 길게 느껴지지만 이해하시면 유용한 정보입니다.

     

    https://yuhanrox.co.kr/CONSUMER_QNA/86434

     

    다른 질문이나 의견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알려주세요.

  • ?
    한지용 2020.02.22 11:41
    너무 자세한 답변 감사 드립니다... 말씀 주신 데로 에어로졸 형태의 분무 대신에 깨끗한 면포에 희석 락스를 적셔서 책 걸상을 닦고 다시금 물 수건으로 닦아내기로 했습니다...

    코로나 바이러스 대응책에 대해서 많은 고민을 하는 중인데 큰 도움이 되는 조언 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 ?
    안심청소 유한락스 2020.02.22 15:47

    한지용님 안녕하세요.
    확인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저희의 안내를 유한락스가 절대로 무해한 살균소독제라고 오해하셔도 안됩니다.

     

    유한락스는 기본적으로

    열을 가할 수 없거나 열을 가하면 안되는 상황에서만 사용하는

    염소계 살균소독제라는 점을 반드시 기억하셔야 합니다.

     

    유한락스는 미지근한 물도 피하시길 바라겠습니다.

    정확한 이해없이 무의식적인 습관으로 변하면

    어느 순간부터 뜨거운 물에 유한락스를 붓기 시작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유한락스의 유효 염소는 아래의 두가지 조건에서 염소 기체로 분리됩니다.
    염소기체를 발생시키는 요인은 온도와 pH입니다.

     

    *. 60도 이상으로 가열함
    유한락스 레귤러, 유한락스 플러스세제, 유한락스 욕실청소용 스프레이를 도포하신 후
    뜨거운 물을 부으시면 염소 기체가 분리되어 배출될 수 있습니다.
    헹궈내신 후에는 뜨거운 물을 부어도 염소 기체가 발생하지 않습니다.

     

    *. 산성 물질과 혼합함
    만약 변기 세척 전용 세제가 산성이라면
    유한락스 레귤러, 유한락스 플러스세제, 유한락스 욕실청소용 스프레이와
    함께 사용하시면 염소 기체가 분리되어 배출될 수 있습니다.
    헹궈내신 후에는 변기 세척 전용 세제를 사용하셔도 염소 기체가 발생하지 않습니다.

     

    중성에 가까운 약산성에 접촉해도 분리될 가능성이 있지만

    약산성에서는 현실적으로 분리되는 양은 극미량인 경우가 많습니다.

     

    참고로, 분말형 산소계 표백제는 중성에 가깝고 액체형 산소계 표백제는 산성입니다.

  • ?
    한지용 2020.02.22 20:10
    네.. 말씀 주신 부분 명심하도록 하겠습니다... 주말에도 쉬시지도 못하고 이렇게 답변 주셔서 소비자의 한 사람으로써 너무 감사드립니다...

    편안한 저녁 시간 되세요..
  • ?
    안심청소 유한락스 2020.02.23 10:10

    한지용님 안녕하세요.
    확인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그런데

    저희의 안내에서 수정해야 할 부분을 발견해서 다시 안내해 드립니다.

     

    저희가 최초의 안내에서 아래와 같이 설명드렸습니다.

     

    "300배 정도 희석액을 깨끗한 걸레에 적셔서 표면에 묻히고

    2~3분 정도 방치하신 후에 깨끗한 걸레로 닦아내세요.

    300배 정도 희석액의 제조 방법은 아래와 같습니다.

    수돗물 3L에 유한락스 10mL를 혼합합니다."

     

    최초 답변의 위 부분은 다른 방문 고객님들의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100배 희석액으로 정정한 점을 양해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위의 농도는 일상적인 살균소독 목적으로 사용하세요.

     

    그런데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질병관리본부의 공식적인 지침은

    유한락스를 100배 희석한 용액을 사용하는 것입니다.

     

     

    따라서

    코로나19를 예방하기 위해 유한락스로 살균소독하실 경우에는

    300배가 아닌 100배 희석액을 사용하셔야 합니다.

     

    100배 정도 희석액의 제조 방법은 아래와 같습니다.

    수돗물 3L에 유한락스 30mL를 혼합합니다.

     

    이것은 수돗물 1L에 유한락스 10mL를 혼합하는 것과 동일한 의미입니다.

    중요한 것은 비율이고 절대량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유한락스를 정확하게 희석하는 공식은 아래의 페이지에서 확인해 주세요.

     

    https://yuhanrox.co.kr/RoxStory/4743

     

    유한락스의 살균력은 희석액의 농도와 접촉 시간에 비례하기 때문에

    300배 희석액을 사용하셔도 상당한 효과를 얻으실 것으로 예상하지만

    질병관리본부의 공식적인 지침을 정확하게 안내해 드리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살균소독제와 공공 위생에 관한 배경을 설명해 드리는 과정에서

    유한락스 농도에 착오가 있었던 점에 대해서 사과드립니다.

     

    번거로우시더라도 저희의 수정된 안내를 확인하셨는지

    댓글로 확인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 ?
    한지용 2020.02.23 16:04
    다시 확인 했습니다... 상세한 피드백에 너무 감사드립니다.
  • ?
    안심청소 유한락스 2020.02.23 17:09
    한지용님 안녕하세요.
    확인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살균소독제에 관한 과학적 사실과
    각 물질의 장단점을 정확하게 이해하시고
    평상시에 꼼꼼하게 위생을 관리하시면
    코로나19에 불행한 영향을 받지 않으실 것이라고 믿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황변 상담은 전용 게시판에서만 신청할 수 있습니다. 안심청소 유한락스 2018.08.07 3469
공지 GHS에 의한 MSDS 및 경고문구 관련사항 2 root 2010.11.09 8403
공지 연구실 자료 관련 안내 2 root 2013.05.08 4883
공지 소비자 불만 처리 절차 안내 14 root 2013.05.08 3141
1727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 펑크린 뚜껑 설계 개같이도 해놨네 4 유한펑크린사용자 2020.02.23 274
1726 유한락스 사용법 희석된 락스에, 알톨(에탄올) 섞어쓰면 어떻게 되나요? 1 에탄올 2020.02.22 236
1725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 뚜껑에 손잡이가 달린다면 어떨까요? 1 file ㅇㅇ 2020.02.22 115
1724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희석 분무 형태로 사용 5 서태웅 2020.02.22 612
1723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 뚜껑은 몇ml 인가요? 1 박경수 2020.02.22 162
1722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분무형 제품의 리필용은 왜 판매하지 않나요. 1 소비자 2020.02.22 162
» 유한락스 사용법 학원 책걸상 소독에 유한락스를 사용하려고 합니다... 7 한지용 2020.02.21 5116
1720 유한락스 사용법 희석 락스의 살균 강도 문의 1 감사합니다 2020.02.20 262
1719 유한락스 사용법 화장실 선반 변색 2 file 구희석 2020.02.19 90
1718 유한락스 사용법 아비타-5000 ULV 소독제 사용문의 1 아비타 2020.02.19 91
1717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레귤러를 세제투입구에 1 ㅂㅁ 2020.02.18 115
1716 유한락스 사용법 신생아 옷 1 샬미 2020.02.17 91
1715 유한락스 사용법 아비타 취급처 1 김기수 2020.02.17 25
1714 유한락스 사용법 욕실청소용 세제 질문 1 이민주 2020.02.17 66
1713 유한락스 사용법 세정살균티슈 1 한기정 2020.02.14 132
1712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욕실 청소용 1 이민주 2020.02.14 97
1711 유한락스 사용법 유한락스 레귤러 1 ㅎㅎ 2020.02.14 50
1710 유한락스 사용법 소독이되는데걸리는시간 1 오드리 2020.02.13 191
1709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원액 사용 후 변색 1 은경 2020.02.13 52
1708 유한락스 사용법 락스성분과 이염화이소시아뉼산나트륨 1 file 정치수 2020.02.13 456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98 Next
/ 98
SEARCH